기사제목 ‘진료비 알고 병원가세요’ 꼬리, 동물병원 예상 진료비 서비스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진료비 알고 병원가세요’ 꼬리, 동물병원 예상 진료비 서비스

반려동물의 255개 질병 정보 제공 및 병원예상진료비 안내
기사입력 2020.09.24 17:06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크기변환]kk-1.jpg

리치플래닛이 지난해 9월 선보인 반려동물 생애주기 플랫폼 꼬리는 반려동물의 질병, 식습관, 양육 등에 대해 광범위한 정보를 제공하는 하며 병원예상진료비를 서비스해 반려인들에게 관심을 받고 있다. 꼬리는 현재 다운로드 수 30만 건을 돌파했다.

꼬리는 국내 최초로 반려동물 행동 및 증상에 따른 255개의 질병 정보를 제공하고 가까운 동물병원의 평균 진료비를 안내해 준다.

꼬리는 해당 데이터의 신뢰도를 높이기 위해 1년 간 20명의 스텝들이 직접 조사를 진행했다. 이를 빅데이터 전문 기업, 서울대 수의과대 수의산과학 연구실, 협력 동물병원의 자문을 통해 검증하고, 실제 병원 진료비와 가장 유사한 결과를 산출해내어 병원예상진료비 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

꼬리의 또 다른 서비스인 ‘맘마컨설팅’은 견종 및 묘종에 최적화된 맞춤형 사료를 추천한다. 반려동물의 품종 정보를 의학적으로 면밀히 분석해 유전질환, 개별적 특성이 반영된 필수 영양성분의 사료를 큐레이션 해준다.

꼬리는 국내 유기동물 보호소와 함께 반려동물 입양 정보를 제공하고 지역별 입양지원금 정보도 안내하고 있다. 반려동물 유기 감소와 양육 문화 개선을 위해 농촌진흥청 반려동물연구사업단과 손잡고 개발한 서비스다.

리치플래닛 남상우 대표는 “꼬리는 반려동물의 생애주기에 주목한 플랫폼”이라며 “반려동물의 생애주기에 따른 핵심적인 자료들을 면밀히 분석해 통합 제공한 점이 많은 반려인들에게 어필했다”고 말했다.

반려동물 생애주기 플랫폼 꼬리는 지속적인 앱 고도화와 쌍방향 소통 기능을 추가해 보다 편리한 서비스를 제공해 나갈 예정이다.

[한국애견신문 편집국 기자 @]
<저작권자ⓒ애견신문사 & koreadognews.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92523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