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소녀시대 써니, 반려묘 소금이랑 찰칵! 반가운 근황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소녀시대 써니, 반려묘 소금이랑 찰칵! 반가운 근황

기사입력 2020.05.27 16:13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써니.PNG
소녀시대 멤버 써니가 반가운 근황을 전했다. 써니는 자신의 SNS 계정에 “가끔 너무 튕겨서 얄밉다가도 잘 때 되면 팔베개해달라고 찡찡거리는 너를 어쩌면 좋니? 사랑해 딸랑구”라는 글과 함께 반려묘와 찍은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반려묘 소금이가 써니의 팔을 베고 누워있고, 그 옆에 써니는 편한 복장의 모습으로 누워있다. 집안에서 찍은 듯한 모습임에도 불구하고 동안의 얼굴과 함께 청순미를 감출 수 없어 보인다. 이들은 서로를 바라보는 듯한 모습으로 애정을 표현하고 있다.

써니는 연예계에서 반려묘를 키우는 집사로 널리 알려져 있다. 


(사진=써니 SNS)

<저작권자ⓒ애견신문사 & koreadognews.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13806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