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국내에서 반려견 가구만 444만…동물 양육가구 80%가 '개' 키워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국내에서 반려견 가구만 444만…동물 양육가구 80%가 '개' 키워

KPFA 조사로 살펴본 ‘2017 국내 반려동물 보유 현황
기사입력 2017.12.13 20:01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양육 애완동물 수.jpg
 
국내 거주자 10명 중 3명은 반려동물을 양육하고 있으며, 이 중 약 80%은 반려동물 종류로 개를 키우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국내 펫산업단체인 한국펫사료협회(KPFA)가 발표한 ‘2017 반려동물 보유 현황 및 국민 인식 조사 분석’ 결과, 국내 총 1956만 가구(2015년 인구주택총조사 기준) 중 28.8%인 약 563만 가구가 현재 반려동물을 양육중이며, 이 중 78.7%가 반려동물로 개를 양육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KPFA는 지난 8~9월에 걸쳐 만 19세 이상 전국민 남녀 2024명을 대상으로 반려동물 사육 현황 파악을 위한 전화 조사 및 수도권과 광역시에 거주하는 만 19~59세 반려동물 양육인 1003명을 대상으로 반려동물 양육 행태에 대한 온라인 조사를 실시해 발표했다.
 
KPFA에 따르면, 국내 반려견 가구 수는 약 444만 가구로 이들 가구들이 양육하는 평균 반려견 마릿수는 1.5마리로 나타났다. 조사 결과만 놓고보면 국내 총 666만 마리의 반려견이 있는 것으로 분석 가능하다.
 
양육비1.jpg
 
 
반려동물을 기르는데 드는 한달 평균 비용 조사에서는 가구당 월평균 12만원이 드는 것으로 나타났다. 세부적으로 살펴보면 5만원 이상 10만원 이하라고 답한 이들이 전체 24.4%로 가장 많았으며, 15만원 이상이라고 답한 이들도 22%를 차지했다.
 
양육비로 15만원 이상을 지출하고 있다고 답한 이들의 평균 연령은 19~29세가 30.8%로 가장 높았으며, 다음으로 30대가 30.1%를 차지하며 연령대가 낮을수록 반려동물에 대한 투자비용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양육비로 5만원 이하를 지출하고 있다고 답한 이들도 전체의 20.2%를 차지했다. 그러나 5만원 이하를 지출하고 있다고 답한 이들의 41.7%는 60세 이상의 연령층으로 월가구 소득이 낮은 고령층일수록 반려견에 대한 양육비가 줄어드는 모습을 보였다.
양육시작년도1.jpg
 
양육시작년도2.jpg
 
 
반려동물 양육 시기 조사를 살펴보면 반려견은 2010년부터 2014년, 2015년 이후 양육하기 시작했다는 비율이 각 28.3%로 대등하게 나타났으며, 2010년 이전부터 키웠다는 비율은 10% 초반대로 나타났다.
 
이를 토대로 양육 중인 개 평균 연령 조사에서도 2~3세라고 답한 비율이 29.4%로 가장 높았으며 다음으로 4~5세라고 답한 비율이 19%로 최근 5년 사이 반려견을 양육하기 시작한 이들의 수가 증가했음이 확인됐다.
 
주목할만한 점은 2010년 이후 개를 양육하기 시작했다고 답한 이들의 비율이 56.6%인 반면, 고양이를 키우기 시작했다고 답한 비중이 73.5%를 차지했다는 점이다. 최근 국내 1인가구의 증가 등의 요인으로 독립적인 생활을 즐기는 고양이가 사회환경과 맞아 떨어지면서 최근 반려묘를 선호하는 이들이 증가하고 있다는 분석이다.
 
이외에도 양육중인 반려견 종류로는 말티즈가 21.2%가 가장 많고, 뒤 이어 시츄(11.7%), 푸들(11.4%), 믹스견(6.1%), 골든리트리버(5.5%), 요크셔테리어(5.2%), 포메라니안(5.1%)순으로 조사됐다.
 
반려동물을 데리고 온 장소에 대한 질문에는 친척이나 친구 등의 지인으로부터 분양받은 비율이 44.9%로 가장 높았으며, 이어 애견샵을 통한 분양(27.9%), 애견 분양 사이트 이용(7.6%) 등으로 나타났다. 유기견이나 동물 보호시설을 통해 분양받은 비율은 각 4.0%, 3.9%에 그쳤다.
<저작권자ⓒ애견신문사 & koreadognews.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18731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